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김병욱 의원, NFT 활성화 및 투자자 보호를 위한 정책 토론회 개최  
굿뉴스넷(www.sngnews.co.kr)   
편집부 | 2021.12.17 16:57 |

undefined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
(정무위원회 간사, 자본시장특별위원회 위원장, 경기 성남시 분당구을, 재선) 오는 20() 오전 14시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NFT 활성화 및 투자자 보호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NFT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올 초 디지털 NFT 미술작품이 한화로 약 785억 원에 팔린 사건이 있었고 트위터 CEO는 자신의 첫 트윗에 대한 디지털 권리를 약 32억 원에 판매하였다.

 

NFT‘Non Fungible Token’의 줄임말이다. 우리말로는 대체불가토큰이라고 한다. 이름만 들어서는 아직 낯설지만 디지털 자산에 고유의 식별 번호를 부여해 소유권을 인정해 주는 개념이다.

 

업계에서는 NFT가 올해를 대표하는 키워드라고 꼽으며 NFT소유권의 미래이자 ‘21세기형 르네상스라고까지 부르고 있다. 아울러 메타버스와 현실 세계를 연결하는 경제 매개체로 꼽히고 있다.

 

그러나, NFT를 바라보는 업계의 시선은 불안한게 현실이다. 관련 규제가 없어 법·제도적 사각지대에 놓여있다. 전문가들이 NFT의 저작권 침해, 해킹 위험, 준법감시 시스템 부재 등 위험 요인을 우려하는 이유이다.

 

다만 글로벌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최근 NFT를 규제 대상에 포함할 수 있다는 내용의 지침을 발표해 국내에서도 관련 규제가 본격화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NFT 현황을 분석하고 그 성장 가능성을 전망한다. 또 국내 NFT 관련 기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하고 효과적인 투자자 보호 방안과 육성, 규제책을 모색하고자 한다.

 

김병욱 의원은 “NFT 시장은 예술품, 게임분야를 중심으로 급격히 성장하고 있으며, 모든 형태의 디지털 콘텐츠를 자산화 가능한 만큼 시장의 확장성과 성장잠재력이 클 것으로 예측된다정무위 간사로서 NFT에 대한 법적 지위 확립 및 활성화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Copyrights © 2012 www.sngnews.co.kr All Rights Reserved


공감 비공감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