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최만식 문화체육관광위원장 경기도체육회 도덕적해이 극에 달해… “시정사항 강력 요구”  
굿뉴스넷(www.sngnews.co.kr)   
편집부 | 2020.11.18 19:02 |

undefined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민선체육회시대를 맞이하여 경기도체육회에 철저한 준비를 거듭 강조해왔으나 최근 행정
사무감사에서 선거과정 기탁금 대납 의혹을 시작으로 각종 비위행위가 수면위로 떠올랐다.


최만식 문화체육관광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성남1)민선회장 이후 체육회가 새롭게 변화하기를 기대했으나 각종 비위행위(사무실 탁자 구입, 공용차량 사용문제, 본인관련 소송변호사 선임, 사무처장 내정설 등)로 인한 실망감은 이루 말할 수 없다고 심정을 토로했다.


이어 최 위원장은 경기도 감사에서 드러난 위수탁 업무 위법, 대외협력비 부정적 사용 등 회계질서 문란 등 체육회의 도덕적 해이가 극에 달해 차마 전부 다 열거할 수도 없는 수준이라며 체육회 직원들 간의 불협화음까지 더해져 총체적 난국에 이르렀다고 사태의 심각성을 밝혔다.


최 위원장은 민선시대도 이전의 구태를 답습하고 있는 실정을 보면 자괴감이 든다잘못된 부분은 철저하게 개선해야 하고, 작금의 사태 역시 극복해내야 한다고 의견을 피력했다.


최 위원장은 자율성을 존중하되, 최대한 경기도의회에서 관리감독을 강화해 나가겠다. 아래의 사항과 같이 체육회에 대한 시정을 요구하고, 경기도의회에서 조치를 취해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체육행정에 대한 전반적인 경기도 감사 청구-공정과 신뢰회복을 위한 체육행정사무조사특별위원회 구성-민간의 영역을 대신할 체육행정 발전을 위한 공공재단 설립 필요


undefined




Copyrights © 2012 www.sngnews.co.kr All Rights Reserved


공감 비공감
 
위로